2009.01.13 19:33

[프랑스 여행] 까르까손느 Carcassonne




프랑스 남부의 요새도시 까르까손느.
툴루즈와 지중해 사이에 있는 도시는 전략적 위치에 자리하고 있어 중세시대에 방어력이 뛰어난 주요도시였다.

Carcassonne,une cite fortifiee dans le sud de la France,
etait un site important a l'epoque medievale grace a sa position strategique entre Toulouse et la mer Mediterranee.
Carcassonne, a fortified city in the south of France,
 an important place in medieval times due to the strategic position between Toulouse and Mediterranean sea.






까르까손느 기차역 앞에 있는 카날 드 미디.
툴르주에서 세뜨와 지중해까지 이어지는 수로로 오래전에 식량등의 운송을 전담 하는
중요한 역활을 했었다.

Le "Canal du Midi" a Carcassonne. Ce canal relie Toulouse a Sete et a la mer Mediterranee.
The "Canal du Midi" in Carcassonne. This canal links Toulouse to Sete and Mediterranean sea.






지금은 보트를 타고 카날을 즐기는 사람들이 이용.
높 낮이가 다른 수면의 높이를 수문을 이용, 높이를 조절한다.






역 근처의 시가지는 그저 평범한 유럽의 한 작은 도시.






까르까손느.

3km의 길이에 52개의 탑이 세워졌고 이중으로 된 누벽은 방어력이 뛰어난 요새가 되었다. 

Les fortifications sont constituees de 2 enceintes et 52 tours constituant au total 3km de remparts.
The fortifications consist of 2 rings of walls and 52 towers making a total of 3km of ramparts.











오래 전엔 성 주변으로 물이 채워져 성의 방어기능이 높았다.






첫 다리를 지나가면.
.





성벽과 성벽사이.
이 길을 따라 성을 한 바뀌 돌 수 있다.






두번째 성벽.






성 안으로 들어서면 일반 주택가.






이젠 주거지역이 아닌 관광객을 상대로한 선물가게와 레스토랑이 가득한 곳으로 변했다.





















팔고 있는 엽서에서 볼 수 있는 성곽과 그 안의 도시 그리고 까르까손느 성의 전체모습.

























성곽안에 깊숙히 자리한 성.

오래 전 귀족이 살던 곳으로 방문시 입장료를 내야 한다.











까르까손느의 야경.































저녁 11시가 넘도록 넘쳐나는 성안의 사람들.







































Trackback 0 Comment 10
  1. Favicon of http://underneaththewater.tistory.com BlogIcon mati 2009.01.13 20:40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nice photos!!

  2. Favicon of https://imi316.tistory.com BlogIcon imi316 2009.01.14 01:2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항상 좋은 사진과 정보들 잘 보고 있습니다^^
    늘 몰래왔다가 흔적도 안남기고_살짝 보고 가네요 죄송ㅠ_ㅠ

    • Favicon of https://aller.tistory.com BlogIcon La Terre 2009.01.14 18:09 신고 address edit & del

      덧글이 뭐가 중요한가요. 다녀 가신 것만도 감사합니다.

  3. Favicon of https://withgreen.tistory.com BlogIcon 위드그린 2009.01.15 03:2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유럽 다른 나라 돈 들여 멀리 다닐 필요 없겠네. 이탈리아와도 아주 흡사하네. 멋지다. 전에 저기 오리 같은거 있지 않았나? 다른곳인가? 암튼 거리의 꽃도 정말 예쁘고 잘 보존되어있는 유럽 쪽을 보면 타의든 자의든 옛것들을 찾아보기 힘들어진 우리나라와 달리 오랜 옛날부터 유럽의 나라들이 얼마나 강대국이었나를 실감하게 되네. 문득 유럽 박물관 어딘가에서 이집트의 유물이 가득해서 놀라면서 씁쓸했었던 기억이 난다.

    • Favicon of https://aller.tistory.com BlogIcon La Terre 2009.01.14 18:11 신고 address edit & del

      맞아.
      유럽 박물관 다니다 보면 여기가 유럽이야, 이집트야..할 때가 많아. 씁씁하지..

  4. Favicon of https://bailar.tistory.com BlogIcon Bailar 2009.01.15 22:4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하늘색을 보면 마음이 진정이 돼요. 편안하게 쉬어도 된다고 말해주는 거 같아서 좋아요.
    사진 잘 보고 있어요.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aller.tistory.com BlogIcon La Terre 2009.01.16 02:34 신고 address edit & del

      저두 우울할 땐 하늘을 봐요.
      울 집 거실에선 하늘을 볼 수있거든요.^^

    • Favicon of https://bailar.tistory.com BlogIcon Bailar 2009.01.17 15:00 신고 address edit & del

      ! 멋져요! 거실에서 하늘을 볼 수 있다니요!

      누워서 바라보는 하늘, 진짜 환상인데요? 으흐흐흐.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La Terre님 :^)

    • Favicon of https://aller.tistory.com BlogIcon La Terre 2009.01.19 17:48 신고 address edit & del

      덕분에 잘 지냈습니다.
      Bailar님은 좋은 한주되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