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2.10 19:13

[프랑스 여행] 꼬뜨 다쥐르 - 생폴드방스 // Cote d'Azur-St Paul de Vence



프랑스 꼬뜨 다쥐르의 생폴드방스.
니스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자리한 이 곳은 피카소, 샤갈, 미로, 마티스등의 유명한 화가가 살았던 곳으로도
또 세계적인 배우 이브 몽땅이 살다 죽은 곳으로도 유명하며
현재에도 몇몇의 프랑스 배우들이 살고 있는 아주 아름다운 중세도시이다.

 St Paul de Vence est un village sur la Cote d'Azur a 30km de Nice.
St Paul de Vence is a village in French Riviera 30km from Nice.






마을 입구.











많은 예술가들이 살았던 곳.

Beaucoup d'artistes ont vecu dans le village, notamment Chagall, Matisse, Jacques Prevert, Yves Montand.
Many artists lived in the village, including Chagall, Matisse, Jacques Prevert, Yves Montand.






중세 모습 그대로 잘 보존 된 마을은 많은 관광객을 불러 모은다.

Le village a un vieux centre medieval bien preserve tres touristique.
The village has a well-preserved medieval centre very popular with tourists.
















예술가의 마을로 이름난 곳답게 상가 대부분은 갤러리.

Les touristes viennent egalement voir les nombreuses galeries d'art.
Tourists come also to see the numerous art galleries.





















생폴드방스.




































마을에서 본 경치.

Vue depuis Saint Paul de Vence. // View from Saint Paul de Vence.




Trackback 0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