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09.08 00:51

[호주 자동차 여행] 아웃백-알리스 스프링스 Alice Springs



알리스 스프링스Alice Springs
.



도시 자체는 그다지 특별하게 느껴지지 않던 곳이었지만
이 곳의 BIG4 캐러반 팍에서 특별한 경험을 하게 되어 잊혀지지 않을 곳이 되었다.

야생 캥거루가 사는 캐러반 팍.

게다가 이번 호주 여행에서 이용했던 BIG4 중 시설과 청결면에서도 가장 좋았던 곳이어서
더 만족 했던 곳.
체크인을 하고 리셉션 리스트에서 알리스 스프링스에서 캥거루를 볼 수 있는 곳이 있냐고

물어보니
바로 우리가 묵고 있는 팍 내 텐트 사이트 쪽에 야생 캉가루가 살고 있는데
마침 그 때가 저녁 먹으러 나타 날 시간이라며 한번 가 보라고 한다.



설마 하고 갔더니..
캉가루가 정말 있다. 것도 많이.

야생 캉가루라 사람이 나타나자 경계해서 멀리서 줌으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 본 캥거루.
신기하기만 한 조카가 가까이서 보겠다며 1분에 한발 움직이듯이 다가간다.

대단한 인내심을 발휘하며 아주 조금씩 다가 갔지만 캥거루는 경계를 늦추지 않아
저기서 그냥 돌아오더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낮에 가까이서 보는 것에 실패하고 저녁에 혹시나 하고 차로 가보니 역시나 캥거루가 있다.
야행성 동물이라 그런건지 아님 사람이 아니기 때문인지 사람과 달리 차는 그렇게 경계하지 않는다.
아마도 이 때문에 도로에서 캉가루 시체를 쉽게 볼 수 있었나 보다.




이른 아침에 작별 인사도 할겸..
확실히 동물원의 퍼져있는 캥거루와는 달랐던 야생 캉가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알리스 스프링스 데저트 팍 Alice Springs Desert Park에 가려고
캐러반 팍에서 가는 방법을 물어보니 지도와 알리스 스프링스 관광책자를 주며 그 안에
할인 쿠폰이 있다고 알려준다.
1인 입장료에 2인 입장. 50프로나 할인 받았다.
일단 날이 아주 뜨겁다는 것을 염두에 두고 이 곳에 간다면 물을 많이 준비하는 것은 기본.
다니다가 너무 뜨거워 힘들어지면 에어컨 시설이 되있는 야행성 동물관 쪽으로 갈 것.

동물원에서..
호주에서 많이 사라졌거나 사라져 가는 조류를 볼 수 있다.
Photos de Alice Springs Desert Park / Pictures of Alice Springs Desert Park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구에서 오디오 셋트를 주면 번호에 맞추어 설명을 들으며 다니다 보면
호주의 사막과 조류 그리고 동물에 대해 알게되는 시스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캥거루가 몇 마리.
호주에는 캥거루가 있다 라는 것을 보여 주기 위한 목적이었는지 가까이 가 볼 수는 없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뮤도 몇 마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곳에서 가장 좋았던 것은 호주 야행성 동물들을 많이 볼 수 있었던 것.
실내가 어두워 사진 찍기 쉽지 않아 사진이 많지 않지만 야행성이기 때문에 호주 여행에서
일반 관광객은 쉽게 볼 수 없는 것들을 전시해 놓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주의 야생 조류가 사냥하고 먹이를 구하는 법을 보여주던 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독수리가 돌을 이용, 이뮤알을 깨 먹는 시범.
참고로 쇼에 이용된 알은 진짜가 아닌 이 쇼를 위해 만들어진 가짜 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주 동물은 초식동물이 대부분이지만 이 딩고Dingo라는 야생 개가 유일하게 육식 동물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Trackback 0 Comment 1
  1. Favicon of https://bottegayun.tistory.com BlogIcon * 춘호의 여행일기* 2016.04.03 09:3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여행가고싶게 만드는 포스팅이네요.

    기회가 된다면 가족과 여행가고 싶습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